볼빅, KPGA '패셔니스트' 전재한과 메인 스폰서십 계약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홍승석 볼빅 대표(왼쪽)와 전재환 프로가 메인 스폰서십 계약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볼빅
볼빅은 지난 3일 KPGA 전재한 프로와 올해부터 골프공과 용품을 후원하는 메인 계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다.

1990년 서울에서 태어난 전재한은 4세에 말레이시아로 이주해 8세에 골프에 입문했다. 미국 노스웨스턴대학교에서는 골프팀 선수로도 활동했다.

지난 2012년 대학 졸업 후 프로로 전향해 2013년에는 일본 투어에서 활약했다. 코리안투어에서는 지난 2020년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과 2021년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에서 준우승을 했다.

전재한은 본인이 직접 의류 브랜드 45G를 운영한다. 골프웨어 말본과의 콜라보레이션 및 현대 제네시스 G70 슈팅브레이크 모델로도 활약했다.

전재한은 "지난해부터 여러 브랜드의 골프공을 테스트했고 볼빅 VS4가 나에게 가장 적합하다는 것을 느꼈다"면서 "내가 가지고 있는 간지 골퍼의 장점을 극대화해서 볼빅과 함께 인생의 새로운 도약을 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16.18하락 1.6711:50 12/11
  • 코스닥 : 837.35상승 6.9811:50 12/11
  • 원달러 : 1319.40상승 12.611:50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1:50 12/11
  • 금 : 2014.50하락 31.911:50 12/11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KICPA 김영식 "연말 감사시즌 '정도감사' 매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