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혁신성장펀드 위탁운용사 공모… "41개 신청, 경쟁률 4: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산업은행
산업은행은 '혁신성장펀드' 올해 1차 위탁운용사 선정계획 공고에 따른 제안서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41개사가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산은은 공정·투명한 심사과정을 거쳐 ▲혁신산업 일반-중형(2200억원) 운용사 3개사 ▲성장지원 일반-대형(5000억원) 운용사 2개사 ▲성장금융은 혁신산업 일반-소형(1200억원) 운용사 5개사를 선정했다.

각 주관기관들은 총 10개의 자펀드 위탁운용사를 6월 중 선정 완료할 예정이다.

산은은 연내 3조원 규모의 혁신성장펀드를 조성함으로써 정부 경제정책을 반영한 신성장 4.0분야, 12대 국가전략기술분야 등 미래전략산업에 대한 투자 확대를 뒷받침할 방침이다.

산은 관계자는 "혁신성장펀드 주관기관으로서 위축된 모험자본 시장에 마중물을 공급함과 동시에 대한민국 대표 정책금융기관 역할을 수행하며 민간 모험자본 시장 활성화를 위한 투자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02상승 9.6110:45 06/07
  • 코스닥 : 877.46상승 7.1810:45 06/07
  • 원달러 : 1299.30하락 8.810:4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0:45 06/07
  • 금 : 1981.50상승 7.210:45 06/07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