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스토리] 다시 만난 국민 아빠車 시초 '포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현대자동차 그룹
"우리 존재 이유와 어떤 지향점을 갖고 나가야할지, 우리 시작을 돌이켜보고 무엇이 오늘날의 현대차를 만들었는지 되짚어 보자" 지난 7일 전시 오프닝 현장에 참석한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발언이다.

현대자동차가 기업의 근간을 이룬 대한민국 첫 독자모델 '포니'를 비롯한 현대차의 헤리티지를 다양한 시각에서 바라볼수 있는 '포니의 시간' 전시를 서울 강남구 언주로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 진행한다.

'포니'는 1975년 출시한 대한민국 첫 양산형 국산차이자 현대차 최초 독자 모델로 최근 정의선 회장 의지에 따라 헤리티지 사업을 통해 복원됐다.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 전시되는 '포니의 시간'은 지난 5월 이탈리아에서 진행된 '현대 리유니온' 이후 두번째 이자 국내에서 첫 진행된 현대차의 헤리티지 프로젝트다. 스튜디오 전 층을 하나의 전시 공간으로 마련, 포니가 겹겹이 쌓아 올린 시간의 층위를 따라 내려오는 형태의 전시로 구성됐다.

오는 9일부터 8월 6일까지 약 60일동안 진행되는 '포니의 시간' 전시의 일반 공개를 하루 앞둔 8일, 머니S가 그 스튜디오 현장을 찾아 시간의 흐름을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았다.













 

임한별
임한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