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연장 개통] 서울 9호선, 김포공항→종합운동장까지 '38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하철 9호선 종합운동장역까지 운행/사진=뉴스1
지하철 9호선 종합운동장역까지 운행/사진=뉴스1
오늘부터 서울 지하철 9호선의 2단계 구간이 연장 개통된다. 가뜩이나 '지옥철'이라 불리는 9호선에 이용객이 늘어나 혼잡도는 더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9호선 1단계 구간 종착역인 신논현역에서 시작해 언주역, 선정릉역, 삼성중앙역, 봉은사역, 종합운동장역 등 5개 역으로 이어진 2단계 구간이 28일 오전 5시31분에 개통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김포공항에서 종합운동장까지 기존 65분에서 38분대(급행 기준)로 27분가량 단축된다. 2단계 구간의 전체 공사는 5월 말 마무리될 전망이다.

그러나 이용객이 늘어나는 만큼 불편도 심할 것으로 예상된다. 9호선은 평소 '지옥철'로 알려져 있는데다 강남까지 유동인구도 늘어나 평일 평균 15만명 정도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실제 9호선의 출퇴근 시간대 혼잡도는 240%로, 기준이 100%임을 감안했을 때 승객들이 호흡곤란까지 겪을 수 있는 수준이다. 

이에 서울시는 9호선에 내년 9월 열차 20량을 비롯해 2017년 말까지 70량을 단계적으로 증차할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2514.95상승 9.9415:32 12/04
  • 코스닥 : 828.52상승 1.2815:32 12/04
  • 원달러 : 1304.00하락 1.815:32 12/04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5:32 12/04
  • 금 : 2089.70상승 32.515:32 12/04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방문규, 제30차 에너지위 '전력계통 혁신대책' 발표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