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VR 교통안전교육 실시합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첨단교육센터 시뮬레이터. /사진=도로교통공단 제공
첨단교육센터 시뮬레이터. /사진=도로교통공단 제공

4D모션시뮬레이터에서 VR(가상현실)을 통한 교통안전교육이 실시된다.

26일 도로교통공단은 최근 경기, 부산, 광주 등 3개지역에 첨단교육센터를 열었다고 발표했다.

이곳은 기존의 이론 및 영상 콘텐츠 강의는 물론 HMD(가상현실헤드셋)를 장착한 4D모션시뮬레이터를 통해 고화질 360도 영상 VR체험으로 몰입도 높은 교통사고 상황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운전모듈(운전대, 브레이크/가속페달)을 통해 운전자 스스로 작동하고 개별 점수를 매기는 ‘상호작동방식’이 특징이다. 스스로의 습관을 되돌아보며 사용자의 경험을 창출한다는 점에서 일방적으로 구현된 기존 시뮬레이터와 차이가 있다.

이번에 제작한 체험콘텐츠는 ▲어린이 보행안전 ▲자전거 안전운행 ▲시내도로 안전운전 ▲고속도로 안전운전 등 4편이다. 최근 심각성이 대두된‘졸음운전’의 위험성과 일상생활 속에서 어린이들이 마주하는 다양한 상황도 마련했다.

김남윤 도로교통공단 미래교육처장은“공단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새로운 첨단기술을 적극 수용해 보다 현실적이고 효과 있는 교통안전교육 콘텐츠를 만들겠다”면서 “첨단교육센터는 정규 교육과정의 교육생뿐만 아니라 국민개방형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email protected]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