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랑드 佛 대통령, 서울 디올 플래그십 방문...한-불 패션 교류 당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프랑수아 올랑드(FRANCOIS HOLLANDE) 프랑스 대통령이 지난 3일 오후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크리스챤 디올의 서울 단독 부띠크 ‘하우스 오브 디올(HOUSE OF DIOR)에 방문했다.


올랑드 대통령의 방한은 2012년 취임 이후 처음이며, 박근혜 대통령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2000년 당시 대통령인 시라크 이후로 무려 15년만의 프랑스 대통령 국빈 방한이다. 


특히 약 이틀 간의 짧은 방한 일정 중에도 프랑스 문화를 선도하는 크리스챤 디올의 서울 단독 부띠크인 ‘하우스 오브 디올’을 찾으며, 한-불 수교 130주년을 기념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리고 있는 ‘한-불 상호교류의 해’ 행사의 의미를 고양시켰다.

image
올랑드 대통령이 방문한 ‘하우스 오브 디올’은 파리의 상징과 한국의 트렌드를 함께 경험 할 수 있는 청담의 명소로 총 6층으로 이루어진 단독 부띠크이다. 눈에 띄는 곡선 형태의 하얀 외관은 건축계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프리츠커 상 수상에 빛나는 프랑스 건축가 크리스챤 드 포잠박(CHRISTIAN DE PORTZAMPARC), 매장 내부는 세계적인 명성의 건축가 피터 마리노(PETER MARINO)가 맡았다.


각 층에는 여성 및 남성의 의류와 슈즈, 액세서리, 파인 주얼리, 타임피스는 물론 VIP 라운지, 갤러리, 피에르 에르메(PIERRE HERM)가 운영하는 카페 디올이 있다. ‘하우스 오브 디올’은 기존에는 없던 새로운 형태의 부띠크로 오픈 당시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image
이곳에 방문한 올랑드 대통령은 디올의 제품을 살펴보고 작품들을 감상하는 등의 시간을 가지며, 향후 한-불 양국간 문화와 패션의 활발한 교류를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사진=크리스챤 디올 제공>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3.12하락 2.9818:05 09/27
  • 금 : 1841.50하락 5.7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