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대형마트들 '옥시제품' 판매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위크DB
/사진=머니위크DB
충북 청주의 롯데마트·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7곳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를 일으킨 옥시제품의 판매를 중단한 것과 관련 청주충북환경운동연합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19일 충북환경운동연합이 논평을 내고 "지난 15∼17일 청주의 롯데마트와 홈플러스 전 지점에서 옥시제품을 철수했다"며 "이마트 등 다른 대형마트도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옥시 철수에 동참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단체는 대형마트에서 파는 가습기 살균제 PB상품에 대해서도 철저한 진상조사를 하고 피해를 예방하는 관련 법을 제정할 것을 촉구했다.

단체는 지난달 9일부터 1인시위와 옥시 판매현황 발표 등 옥시 불매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노향
김노향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