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에서 예약하면 일본·동남아 항공권 10만원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티웨이항공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의 여객 회복을 위해 일본·동남아 등 주요 국제선 하늘길을 늘린다. /사진=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동남아, 일본 노선 위주로 운항편을 확대하고 장거리 신규 취항에 나서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 수준의 여객 회복을 위해 국제선 하늘길 확대에 속도를 낸다.

8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티웨이항공은 현재 국내선 5개 노선과 국제선 16개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기존에 운항 중인 일부 노선의 운항편수는 늘리고 이달 내로 대구발 후쿠오카·오사카·도쿄(나리타) 노선과 제주-오사카, 부산-오사카 노선을 추가한다.

티웨이항공은 일본 여행 수요 급증에 따라 인천발 후쿠오카, 오사카, 도쿄(나리타) 노선은 다음 달까지 최대 매일 3회 운항으로 확대하고 일부 편에는 347석 규모의 A330 기종을 투입시켜 공급석 확대에 나서며 여행객들의 편리한 이동을 돕는다.

티웨이항공은 12월에도 최초의 장거리 노선인 인천-시드니 노선 신규 취항을 비롯해 인천-오키나와, 김포-타이베이(송산), 제주-타이베이(타오위안), 대구-세부, 인천-치앙마이, 인천-비엔티안 등 노선 운항을 추가할 계획이다.

티웨이항공은 국제선 확대에 따른 겨울 여행을 추천하며 오는 20일까지 2주 동안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웹에서 관련 행사를 진행한다.

티웨이항공은 전날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이번 행사를 통해 일본, 동남아 총 19개 노선을 대상으로 특가 운임과 왕복 예약 시 할인코드를 제공한다.

1인 편도 총액(유류할증료, 공항세 포함) 기준으로 ▲인천-후쿠오카 9만1000원 ▲대구-도쿄(나리타) 13만4700원 ▲부산-오사카 11만6000원 ▲대구-다낭 12만9100원 ▲인천-칼리보(보라카이) 14만9700원 ▲인천-방콕 16만5990원부터 판매한다.

왕복 항공권 예약 시 할인 코드란에 'TRAVEL'을 입력하면 5% 즉시 할인된 운임이 적용된다. 탑승 기간은 오는 12월31일까지다.

이밖에 11월 한 달 동안 인천-싱가포르 노선 탑승객 전원에 위탁 수하물 30kg를 무료로 제공한다. 카카오페이로 결제 시 최대 3만원, NH농협카드로 결제 시 최대 2만원 할인 쿠폰도 준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8%
  • 42%
  • 코스피 : 2601.36상승 32.1918:05 06/02
  • 코스닥 : 868.06상승 4.2818:05 06/02
  • 원달러 : 1305.70하락 15.918:05 06/02
  • 두바이유 : 71.66하락 0.5918:05 06/02
  • 금 : 1969.60하락 25.918:05 06/02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